아카이브

Extra Form
?

단축키

Prev이전 문서

Next다음 문서

크게 작게 위로 아래로 댓글로 가기 인쇄 첨부

43333333333.jpg

 

 

계명과 보혜사

 

 

선교학 용어 “10/40창문은 기독교 선교가 가장 안 된 지역을 가리킨다. 미국 선교신학자이며 선교전략가인 루이스 부시(Luis Bush)가 처음 사용했다.

 

 

북위 10도와 40도 사이의 지구는 북 아프리카에서 시작하여 중국에 이르는 광대한 지역이다. 아시아 국가들 대부분이 여기에 속해 있다.

 

 

이 지역은 세계 인구의 2/350억이 살고 있고 짧은 평균수명에 유아사망률과 문맹률이 최고로 높다. 이곳에 분포된 종교들은 주로 이슬람교, 힌두교, 불교, 자연숭배 토속종교, 공산주의 무신론 등이다. 28개의 이슬람교 국가들(총 인구 18), 2개의 힌두교 국가들(13), 8개의 불교 국가들(5.3)이 집결돼 있다.

 

 

이 곳의 특징은 국민 연소득 5백불 미만의 세계 최대의 극심한 빈곤 지역이다. 수년 전 필자는 동남아 태국에서 있은 세계선교지도자 컨퍼런스 강사의 일원으로 참석하여 이 선교지역을 현장 답사하면서 빈곤을 직접 실감 할 수 있었다.

 

 

기독교 선교가 가장 안 된 세계 미전도 종족 65개 국가들 중 55개국이 ”10/40 창문지역에 속해 있다. 미전도 종족 인구의 95페센트가 이곳에 밀집돼 있다. 복음화율은 4퍼센트 미만이다.

 

 

루이스 부시가 창문이라고 표현한 것은 이 지역에 선교 기회의 창문이 열려있다는 희망적인 의미였다. 그러나 실제적으로 이 지역 국가들은 예로부터 지금까지 기독교에 대해 매우 배타적이고 반기독교적 규제가 대단히 엄격한 상태다.

 

 

그래서 세계선교기도 정보”(Operation World)라는 책을 해마다 발행하는 패트릭 존스톤(Patrick Johnstone)은 이 지역을 기독교에 대한 완강한 저항지대”(Resistant Belt)로 부르고 있다.

 

 

선교학에는 두 측면 분석”(Two-Dimensional Analysis)이라는 선교 이론이 있다. 이것은 기독교 복음을 받아들인 지역과 배척한 지역을 비교분석 해 본 결과, 기독교를 배척한 지역의 90퍼센트 이상이 빈곤과 재난을 훨씬 더 많이 겪고 있음을 조사 통계학적으로 밝힌 이론이다.

 

 

이 이론을 반대하는 일부 자유주의적 선교학자도 있지만, 이것은 그냥 반대하면서 가볍게 흘려버릴 일은 아니다.

 

 

기독교를 공격하는 사람들은 사랑의 하나님이 존재한다면 어떻게 하나님이 이 지역의 비참한 빈곤을 외면하며 방관하느냐고 비판한다. 그러면서 이를 하나님은 존재하지 않는다는 무신론 주장의 근거로 삼는다.

 

 

물론 이것은 하나님의 여러 속성을 잘 모른 채 자기들의 사랑 개념만을 적용시킨 데서 오는 무지한 오해이다. 성경에 보면 하나님의 가장 정점에 있는 장엄한 속성은 거룩성(Holiness)이요 그 아래에 사랑(Love)과 공의(Justice)가 두 갈래로 펼쳐 있어서 하나님의 주요 속성의 삼각형을 이룬다.

 

 

하나님의 사랑은 하나님의 거룩성과 공의와 상호 연결되어 있는 사랑인 것이다. 그러므로 무신론자, 불신자, 자유주의자들의 하나님의 사랑에 대한 잘못된 개념은 성경적인 사랑 개념으로 시정되어야 할 것이다.

 

 

마태복음에 보면 한 바리새인이 예수님을 시험코자 율법 중에 어느 계명이 크니이까?”라고 질문했다. 예수님은 이렇게 대답하셨다. “네 마음을 다하고 목숨을 다하고 뜻을 다하여 주 너의 하나님을 사랑하라 이것이 크고 첫째 되는 계명이요 둘째는 네 이웃을 네 몸과 같이 사랑하라 이 두 계명이 온 율법과 선지자의 강령이니라”(22:34-40).

 

 

반기독교주의자들은 이러한 예수님이 주신 계명의 순서를 자기들 임의대로 바꾸어 버린다. 그리고는 크고 첫째 계명인 하나님에 대한 사랑을 무시하고 실천하지 않으면서 둘째 계명인 이웃사랑을 더 내세우며 비참한 이웃을 방관하는 하나님이 잘못되었다고 감히 하나님을 비판한다.

 

 

예수님께서 우리에게 가르치신 사랑의 순서는 첫째가 하나님이요 둘째가 이웃이다. 하나님에 대한 진정한 사랑이 없는 마음에, 참된 이웃사랑이 있을 수 없다.

 

 

계명(Commandment)은 명령이라는 뜻이다. 자기 생각이나 취향에 근거하여 하나님 존재여부를 논하지 말고 예수님의 명령에 근거하여 하나님을 최우선적으로 사랑하라는 것이 주님의 교훈이다. 인간 생각이나 논리로 보자면 하나님의 존재를 부정하고 불신할 이유들이 많을 것이다.

 

 

그러나 성경은 그런 인간적인 생각과 논리들을 넘어서서 하나님을 먼저 믿고 사랑하라고 명령한다. 이처럼 기독교 신앙에는 무조건성과 절대성이 전제되어 있다. 성경에 계시된 하나님은 절대적인 하나님”(Absolute God)이시기 때문이다.

 

 

인간이 임의로 첫째 계명과 둘째 계명의 순서를 바꾸면 하나님이 교훈하신 사랑의 개념에 혼란이 온다. 하나님을 먼저 사랑할 때 진정한 이웃사랑이 뒤 따라 온다. 하나님에 대한 사랑을 제쳐놓고 이웃사랑을 운운하면 필연코 그 사랑은 자기를 내세우는 소리 나는 꽹과리가 될 뿐이다.

 

 

사실상 세계 여러 종교가운데 가장 인도주의적 사랑의 구제와 자선 봉사활동을 많이 해 온 것이 기독교이다. 하나님이 빈곤과 재난에 처해 있는 사람들을 왜 사랑하지 않느냐고 하는 비판대신에, 인간은 먼저 마음, 목숨, 뜻을 다하여 하나님을 사랑해야만 한다. 하나님을 전적으로 사랑하면서 전지전능하신 하나님께서 어떻게 인간만사를 처리하시는지 그분의 심오한 뜻과 계획을 믿음의 눈으로 지켜보아야 한다. 그때 인류는 세상을 다스리시는 하나님의 심오한 사랑과 경륜을 깨달을 수 있다.

 

 

인간적으로 볼 때 마음과 목숨과 뜻을 다하여 하나님을 사랑하고, 이웃을 내 몸과 같이 사랑하라는 것은 가장 지키기 어려운 계명이다.

 

 

그러나 가장 어려운 계명이라고 해서 우리는 외면할 수 없다. 그 계명에 순종하여 전적으로 하나님을 사랑하는 신앙을 가져야 한다. 그리고 열악한 환경에 처한 이웃에게 복음을 전하며 영육 간에 사랑을 베풀라고 하신 선교명령을 지켜 나가야 한다.

 

 

이것은 가장 어려운 계명이기에 인간의 노력과 의지만으로는 도저히 실천 불가능하다. 오직 성령님께 간구하고 그 분의 도움을 받아야만 한다. 그래서 스가랴 선지자는 말씀하셨다. “만군의 여호와께서 말씀하시되 이는 힘으로 되지 아니하며 능으로 되지 아니하고 오직 나의 신으로 되느니라”(4:6).

 

 

보혜사 성령님은 우리 간구를 들으시고 항상 곁에서 도와주시는 분”(The Paraclete; 파라크레이토스)이시다. 성령께서는 지금도 우리가 가장 어려운 계명을 잘 실천해 나갈 수 있도록 바로 곁에서 돕고계신다.

 

 

그러므로 우리는 고백한다. “모든 믿는 자에게는 능치 못할 일이 없다”(9:23). 할렐루야!

 

황현조 박사

World Gospel Time 2022 09 17

 

 

▶ 아래의 SNS 아이콘을 누르시면 많은 사람들이 읽을 수 있습니다.

 

 

?

  1. 계명과 보혜사

        계명과 보혜사     선교학 용어 “10/40창문”은 기독교 선교가 가장 안 된 지역을 가리킨다. 미국 선교신학자이며 선교전략가인 루이스 부시(Luis Bush)가 처음 사용했다.     북위 10도와 40도 사이의 지구는 북 아프리카에서 시작하여 중국에 이르는 광...
    Date2022.09.17 Byreformanda Reply0 Views19 file
    Read More
  2. 영원한 그리움

        영원한 그리움     예수의 사도 바울은 한 번도 만나 본 적이 없다. 그러나 일생 동안 예수님을 몹시 그리워했다. 바울 서신의 ‘키워드’는 “그리스도 안에서”(En Xristow)였다. 얼마나 주님을 그리워했던지 주님을 위해 죽기까지 하겠다고 선언했다. “내...
    Date2022.09.17 Byreformanda Reply0 Views18 file
    Read More
  3. WCC, '앙꼬 없는 찐빵’ 기독교'

    zm   ▲WCC 제11차 총회가 열리는 독일 카를스루에 전경     WCC, '앙꼬 없는 찐빵’ 기독교'   “복음 빠진 WCC 제11차 총회, ‘앙꼬 없는 찐빵’ 기독교”   독일 카를스루에 총회 직접 찾아가는 최덕성 총장   <크리스천투데이>, 이대웅 기자 dwlee@chtoday.co.kr...
    Date2022.08.31 Byreformanda Reply0 Views35 file
    Read More
  4. 니케아공의회 1700주년 기념 학술회

        니케아공의회 1700주년 기념 학술회   2025년 6월 19일 (목) 기독론과 신경 관련 논문발표회   리포르만다(기독교사상연구원)는 니케아공의회 1700주년을 기념하는 학술회를 가진다. 신학자들이 고대기독론(Classical Christology)과 신경(Creeds) 관련 ...
    Date2022.08.27 Byreformanda Reply0 Views118 file
    Read More
  5. 실패는 실패 아니다

        실패는 실패 아니다   “실패는 성공의 어머니다”. 유대인의 탈무드에 나오는 말이다. 온갖 시련과 실패를 딛고 일어선 유대인들에게 큰 영향을 끼쳤다. 유대인들은 오래전부터 어떠한 역경이 올지라도 실패를 실패로 받아들이지 않았다. 실패를 밝은 미래...
    Date2022.08.05 Byreformanda Reply0 Views77 file
    Read More
  6. 서두르지 않는 마음의 여유

        서두르지 않는 마음의 여유     이규태의 <한국인의 의식구조>는 한국 사람들은 식사 시에 “빨리, 더 빨리 먹어야 미덕”으로 여겨왔다고 지적한다. 한국인은 천천히 먹는 아이들을 다그쳐 식사를 빨리 끝내게 했다. 그 짧은 식사 시간마저 단축하고자 세...
    Date2022.07.23 Byreformanda Reply0 Views93 file
    Read More
  7. 얘수님의 터치

          예수님의 터치         미국의 전설적 인기 여배우 마릴린 몬로의 어린 시절은 불우했다. 미혼모인 어머니의 버림을 받고 어린 아이들을 대리 양육하는 포스터 홈(Foster Home)을 전전하며 자랐다.     마릴린 몬로가 나중에 여배우로 성공하여 스타덤에...
    Date2022.07.14 Byreformanda Reply0 Views100 file
    Read More
  8. 6.25전쟁 참전국과 참전 인원

        6.25전쟁 참전국과 참전 인원     사진: 포화 속 예배 인도자(Army Chaplains in Korea, 1950)   6.25전쟁 참전 인원수 (괄호내 사망자 수)   대한민국 국군 외 ----- 미국 1,600,000 (36,492) 영국 56,000 (1,177) 캐나다 27,000 (516) 터키 14,936 (1,0...
    Date2022.06.25 Byreformanda Reply0 Views121 file
    Read More
  9. 죽은 사무엘은 귀신이 되었는가?

        죽은 사무엘은 귀신이 되었는가?   버림 받은 메시아 사울이 마녀를 통해 죽은 사무엘과 만나는 장면은 구약성서 중에서 해독이 어려운 전승 중의 하나이다. 1) 마녀가 죽은 선지자도 불러낼 수 있는가? 2) 사무엘이 죽어 간 곳은 어딘가? 3) 만약 사무엘...
    Date2022.04.19 Byreformanda Reply0 Views222 file
    Read More
  10. 장로교회 분열이 고신 때문인가?

    최덕성 박사 (사진 이대웅 기자 찍음)   장로교회 분열이 고신 때문인가? 자학적 사관 탈피해야   제2회 고신포럼 ‘전환기의 한국교회와 고신의 역할’ 신사참배 거부운동 선봉장, 주기철 아닌 한상동교권주의자들, 입지 흔들릴까 출옥성도 제거해우상숭배에 ...
    Date2022.04.06 Byreformanda Reply0 Views196 file
    Read More
  11. 바울종교의 기원/ 메이첸

        그레이스앰 메이첸       바울종교의 기원/ 그레이스앰 메이첸   제1장  서론   기독교의 기원     본서의 의도는 어떤 특별한 관점 하에서 기독교의 기원문 제를 취급하려는 것이다. 그 문제는 역사적으로 중요한 문제인 동시에 실제적으로도 중요한 문...
    Date2022.04.03 Byreformanda Reply0 Views184 file
    Read More
  12. 강원룡 목사와 WCC의 용공성 시비

          강원룡 목사   강원룡 목사와 WCC의 용공성 시비     밴쿠버총회 후유증 앓는 진보교회 보고회서 뒤늦게 강원룡 목사 비난벽보사건 등 드러나     중앙일보 입력 1983.09.29 00:00     한국 진보교회들이 제6차 세계교회협의회(WCC) 밴쿠버총회(7월 24...
    Date2022.03.24 Byreformanda Reply0 Views202 file
    Read More
  13. 바아르선언문 배경 설명

        바아르선언문 배경 설명   뱅쿠버 회의(1983) 이후 적극적으로 추진된 6년 간의 종교 간의 대회를 거쳐서 세계교회협의회(WCC) 산하의 대화 담당 소위원회는 스위스 취리히 근방에 있는 작은 마을 바아르(Baar)에서 1990년 2월 선언문을 발표하였다. WCC ...
    Date2022.03.14 Byreformanda Reply0 Views188 file
    Read More
  14. WCC 총회의 성공적 개최를 위한 공동선언문(2013)

        WCC 총회의 성공적 개최를 위한 공동선언문(2013)     한국교회는 지난 130년 동안 민족의 고난과 역경을 함께하며 괄목할만한 영적 성장과 대한민국의 성장과 성숙을 이끄는 중심에 있었으며, 환난과 전쟁 속에서도 민족을 지킬 수 있었던 것에 대하여 ...
    Date2022.03.11 Byreformanda Reply0 Views159 file
    Read More
  15. 로마가톨릭교회의 만인보편구원주의

      부산 신사(용두산신사, 1915)     로마가톨릭교회의 만인보편구원주의   원제: '예수 없이도 구원 받는다'는 로마가톨릭교회   로마가톨릭교회는 예수 없이도 구원을 받는다고 한다. 예수를 믿지 않는 유태인과 무슬림도 구원받고, 미지의 신을 찾는 사람들...
    Date2022.02.22 Byreformanda Reply0 Views132 file
    Read More
목록
Board Pagination Prev 1 2 3 4 5 6 7 8 9 10 ... 40 Next
/ 4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