신학저널

Extra Form
?

단축키

Prev이전 문서

Next다음 문서

크게 작게 위로 아래로 댓글로 가기 인쇄 첨부

 

wcc.jpg

Rev. Westy Ariaraja, theologian of Religious Pluralism of WCC, and Rev, Doug Choi at the 10th WCC General Assembly, Busan, Korea

 

 

종교다원주의 신학자들의 핵심이론

 

서론

 

 

종교다원주의(Religious Pluralism)는 현대판 자유주의 신학의 꽃이다. 포스트모더니즘, 탈구조주의, 혼합주의, 민족문화 그리고 종교의 주체성을 강조하는 진리상대주의와 민족주의 성향과 맞물려 폭넓게 파급되고 있다. 종교다원주의는 진보계 에큐메니칼 운동, 특히 세계교회협의회(WCC) 신학에 막강한 영향을 미치고 있다. 최근 한국교회에도 강력하게 침투하고 있다.

 

 

종교다원주의자들의 주장이 똑같지는 않으나, 일반적으로 다음과 같다. 첫째, 역사적인 종교들은 다양한 삶의 자리에서 형성된 구원의 길이다.

 

 

각 종교인들은 각각 다른 길을 거쳐 구원을 받는다. 구원을 받은 사람은 자기중심의 존재에서 실재 중심 또는 생명 중심의 존재로 삶의 지향성이 변한다. 이러한 사람은 이기심과 자기중심 생각에서 벗어나 전체 생명과 더 높은 진리의 자리에서 생각하고 행동한다. 두려움을 극복하여 삶과 죽음, 차안과 피안을 하나로 꿰뚫어본다. 사랑을 자발적으로 실천하며, 하나님 나라, 불국(佛國), 대동세계 실현에 힘쓴다.

 

 

둘째, 예수 그리스도만이 유일한 구원의 길이라고 함은 옳지 않다.

 

 

기독교라는 하나의 종교가 다양한 문화와 종교 전통을 가진 인류를 위한 유일한 답을 가지고 있다고 말하는 것은 근거 없다. 하나님의 은혜는 모든 종교와 문화 속에 차별 없이 관대하게 역사하고 있으므로, 특정 종교가 인류 하나 됨의 구심점을 제공한다고 말할 수 없다.

 

 

셋째, 각 종교의 배후에는 궁극적 신적 실재(Ultimate Divine Reality)가 있다.

 

 

모든 종교는 같은 신적 실재에 바탕을 두고 있고, 동등한 가치의 종교 경험을 가지고 있다. 기독교, 불교. 이슬람교, 도교, 힌두교 등은 인간이 각 문화 조건 하에서 신적 실재를 그린 서로 다른 그림이다. 진정한 진리는 각 종교들이 서로 대화를 하는 가운데서 새롭게 발견될 수 있다. 하나님은 모든 종교들 안에 자신을 계시한다. 각 종교의 신앙인들은 자기들의 신앙전통을 따라 신과 관계하고 구원을 받는다.

 

 

넷째, 따라서 모든 종교는 다 구원의 길이다.

 

 

선교는 더 이상 비기독교 신자를 기독교로 회심시키려 하지 않아야 한다. 신실한 타종교인을 교회 안으로 몰아넣으려는 것은 잘못이다. 기독교만이 구원의 종교라고 보는 서구 제국주의 발상과 그러한 류의 종교 이데올로기를 과감히 버리고, 모든 종교가 보편적 구원을 공유하고 있다는 것을 인정해야 한다. 종교 간 대화로 서로를 존중하고 세계 평화와 사회정의 실현에 이바지해야 한다.

 

 

다섯째, 각 종교는 자기의 고유성을 유지하면서 타종교를 인정해야 한다.

 

 

기독교는 기독교답고, 불교는 불교답고, 이슬람교는 이슬람교답게 각각의 고유한 색깔과 독특한 향기를 발해야 한다. 각자 자기가 귀의(歸依)하는 종교에 헌신하면서, 종교 간 대화와 협동을 모색하여 세계 평화를 유지해야 한다.

 

 

여섯째, 다른 종교를 자기가 믿는 종교의 잣대로 평가함은 잘못이다.

 

 

특정 종교가 시공간을 초월한 영원불멸의 진리 체계를 독점할 수 없다. 수백만, 수천만, 수억 명의 경건한 신도를 가진 종교를 어찌 참 종교가 아니라고 할 수 있는가.

 

 

진리 담론(談論)은 역사, 문화, 사회의 영향을 받으면서 형성됐으므로, 특정 종교가 다른 종교보다 우월하다고 주장하는 것은 잘못이다.

 

 

일곱째, 인간이 궁극의 신적 실재에 대한 완전한 인식을 갖는 것은 불가능하다.

 

 

그러한 실재가 있을 수는 있지만, 인간의 제한된 이성으로 그것을 완전히 아는 것은 어렵다. 따라서 종교의 가치는 경험에 있고, 그 경험은 다양할 수 있다.

 

 

인간 역사에 절대적인 것은 없다. 계시란 항상 현재적이다. 성경에 담겨 있는 계시는 진리를 보여주기에 불충분하다. 기독교의 계시는 다른 종교가 가진 계시와 동동한 차원에 있다.

 

 

종교다원주의자들은 기독교와 타종교와 관계에 대한 대응 유형을 배타주의(Exclusivism)’, ‘포용주의(Inclusivism)’, ‘다원주의(Pluralism)’로 구분한다. 타종교의 구원 가능성을 인정하는 여부에 따라 나눈다.

 

 

배타주의는 역사적 인물 예수를 그리스도라고 믿으며, 그분 외에는 세상의 구원자가 없다고 보는 견해이다. 종교다원주의자들이 말하는 포용주의는 기독교의 정당성을 기정사실로 보면서, 기독교 밖에도 구원의 가능성이 있다는 것을 인정하는 시각을 뜻한다.

 

 

모든 종교가 궁극적 진리에 이르는 부분 혹은 과정의 진리를 갖고 있다고 보면서, 타종교 안에 있는 모든 진리는 본래 기독교의 것이라고 본다. 다양한 고등종교는 하나의 궁극의 신적 실재에 대한 다양한 반응이라고 한다.

 

 

기독교인들이 다른 종교와 더불어 서로 배우며 이해하고 상호 보충적으로 성숙할 수 있다고 본다. ‘다원주의는 이 단계에서 한 걸음 더 나아가, 모든 종교를 동등한 선상에 두고서 상호 인정하고 협조하고 대화하는 태도이다.

 

 

진정한 진리는 배타적이다. 참과 거짓은 배타적일 때 드러난다. ‘배타주의는 일면 자랑스러운 명칭이다. 그러나 우리 사회의 일반 정서는 이 용어에 대해 부정적인 이미지를 지니고 있다.

 

 

종교적 관용(tolerance)이 우상이 되어 버린 시대에 포용주의나 다원주의가 겸손하고 긍정적이며 도량이 넓은 것으로 인식되는 반면, 배타주의는 절대 진리에 연연하거나 한 가지 진리에만 몰두하는 광신성(being fanatical)이라는 이미지를 갖는다.

 

 

우리 사회는 포용이라는 개념을 환영하며 배타를 달갑게 여기지 않는다. ‘예수 그리스도 구원 유일주의라는 단어를 사용하는 것이 바람직하다.

 

 

역사적 기독교, 유서 깊은 기독교, 정통 기독교는 예수 그리스도는 참 하나님이며, 참 사람이며, 구원의 유일의 길이라고 믿고 고백한다. 그리고 구원은 오직 그의 대속 사역으로 가능하다고 믿는다. 이 믿음의 기초는 다음과 같다.

 

 

예수 그리스도는 말한다. “내가 곧 길이요 진리요 생명이니 나로 말미암지 않고는 아버지께로 올 자가 없느니라(14:6)”. 예수의 제자 베드로는 외친다. “다른 이로서는 구원을 얻을 수 없나니 천하 인간에 구원을 얻을 만한 다른 이름을 우리에게 주신 일이 없음이니라(4:12)”. 예수의 사도 바울은 선언한다. “하나님은 한 분이시요 또 하나님과 사람 사이에 중보자도 한 분이시니 곧 사람이신 그리스도 예수라(딤전 2:5)”.

 

최덕성, 브니엘신학교 총장

 

이 글은 학술지 <선교와 교회>(Vol. 11, 2023, Spring)에 기고한 것이다. 2023년 6월 29일에 "종교다원주의 평가와 선교와 방향"을 주제로 모인 학회 2023 선교포럼에서 공개한 것이다.

 

 

▶ 아래의 SNS 아이콘을 누르시면 많은 사람들이 읽을 수 있습니다.

 

 


  1. 동정녀 수태 교리의 진수

      동정녀 수태 교리의 진수   크리스마스ㅡ성탄절은 단순한 생일이 아니라 대강절, 주현절, 사순절, 부활절, 성령강림절과 함께 기독교 세계에서 여섯 명절 중 하나다. 흔히 성탄절이 태양절에서 유래했다 하여 경시하는 풍조가 있으나, 여섯 절기는 “유대인...
    Date2023.12.24 Byreformanda Reply0 Views163 file
    Read More
  2. 공공신학의 의미와 목표 재고

        공공신학의 의미와 목표 재고     최근 몇 년 동안 공공신학에 대한 관심이 높아지고 있다. 몇몇 신학자들은 그 한계와 보완의 필요성을 인식하지 못한 채로 공공신학을 강조한다.     "공공신학"이라는 용어는 1974년 마틴 마티(Martin Marty)의 논문 "R...
    Date2023.12.11 Byreformanda Reply0 Views183 file
    Read More
  3. 신인(the God-man) 찬미

    성 마티아스 교회, 부다페스트, 헝가리   신인(the God-man)  찬미   나는 해마다 성탄 카드를 쓰면서 "성탄의 큰 의미로 가득한 성탄이 되시기를" 기원하는 문구를 넣는 습관이 있다. 오랫동안 우리 주변의 사람들의 성탄 맞음에서 성탄의 큰 의미가 퇴색된 ...
    Date2023.12.07 Byreformanda Reply0 Views164 file
    Read More
  4. 신학자 최갑종, 권연경, 김세윤

          신학자 최갑종, 권연경, 김세윤      마르틴 루터는 1517년 10월 말에 독일 비텐베르크 성채 교회당 문에 95개조의 대자보를 붙였다. 신학 교수이자 수도사였던 그는 로마가톨릭교회의 비성경적 요소들에 대해 강력히 항거(Protest)하며 교회 개혁의 필...
    Date2023.11.05 Byreformanda Reply0 Views293 file
    Read More
  5. 김경재의 등정로(登頂路) 이론

        김경재의 등정로(登頂路) 이론   고신대학교 신학과를 졸업한 어느 학생이 한신대학교 신학대학원에 진학했다. 어느 날 급우들과 함께 교정에 있는 이 학교의 조직신학 교수 댁을 방문했다. 그 교수는 그 학생에게 보수계 대학 신학과를 졸업한 사람이 진...
    Date2023.11.03 Byreformanda Reply0 Views137 file
    Read More
  6. 종교다원주의 신학자들의 핵심이론

      Rev. Westy Ariaraja, theologian of Religious Pluralism of WCC, and Rev, Doug Choi at the 10th WCC General Assembly, Busan, Korea     종교다원주의 신학자들의 핵심이론   서론     종교다원주의(Religious Pluralism)는 현대판 자유주의 신학의 꽃...
    Date2023.11.03 Byreformanda Reply0 Views156 file
    Read More
  7. 경건주의는 자유주의 신학의 온상이다

        경건주의는 자유주의 신학의 온상이다     독일의 17세기 경건주의는 자유주의 신학의 온상이었다. 신앙체험, 종교적 체험을 강조하는 현대 자유주의의 선구자였다.     경건주의가 19세기 자유주의 신학의 형성에 미친 영향은 두 가지였다. 첫째, 자유주...
    Date2023.10.28 Byreformanda Reply0 Views269
    Read More
  8. 칼빈신학: 은사, 방언, 예언, 직분

        칼빈신학: 은사에 대하여     1. 방언   방언은 실제 사용되는 외국어였다 알아듣지 못하는 방언 기도는 하나님을 조롱하는 것이다. 즉, 칼빈은 하나님은 자비하사 초대교회에 복음전파를 위해 외국어 방언을 주셨으나, 방언기도를 금지하셨다고 보았다. ...
    Date2023.10.16 Byreformanda Reply0 Views234 file
    Read More
  9. 청교도들의 회심준비론/도널드 맥클로드

        청교도들의 회심준비론   원제: Conversion; Must there be a Preparatory Law-Work? 글쓴이: 도날드 맥클로우드 (영국인 개혁파 신학자)   조엘 비키와 폴 스말리 공저, <하나님이 죄인들을 그리스도께로 인도하는 통상적인 방법에 대한 청교도들의 입장...
    Date2023.10.04 Byreformanda Reply0 Views270 file
    Read More
  10. 여성 안수에 대한 성경적 이해

          여성 안수에 대한 성경적 이해    [여성 안수 곧 여성을 성직자로 세우고 교회의 직임자 (장로, 집사)로 세우는 주제는 오래 전에 한국교회의 이슈로 등장했다. 예장 합동 총회(2023, 제108회)는 설교권을 의미하는 강도사 제도를 여성에게 허락하기로 ...
    Date2023.09.25 Byreformanda Reply0 Views299 file
    Read More
  11. [이단판별 8] 성경과 합리성이 정당화 한다

      성경과 합리성이 이단판별을 정당화 한다     이단 판별 기준·주체는 무엇인가? 8     로마가톨릭교회의 이단판단 기준은 여러 가지다. 정경, 외경, 전통, 종교회의 결정, 교황의 판단 등이다.     프로테스탄트교회는 성경만을 기준으로 삼는다. 성경은 하...
    Date2023.09.15 Byreformanda Reply0 Views134 file
    Read More
  12. [이단판별 7] 성경에 부합할 경우에만 유효하다

          이단 정죄, 성경에 부합할 경우에만 유효하다     이단 판별 기준·주체는 무엇인가 7     이단 판별과 정죄 활동은 그리스도의 교회에 주어진 과업이다. 복음변증과 진리보호 목적의 엄중한 직무이다. 양떼를 노략질하는 이리들을 막고, 교회가 구원의 ...
    Date2023.09.15 Byreformanda Reply0 Views119 file
    Read More
  13. [이단판별 6] 친일파 교회 인사들은 스스로 자기에게 무죄를 선언했다

          친일파 교회 인사들은 스스로 자기에게 무죄를 선언했다     이단 판별 기준·주체는 무엇인가? 6     한국교회는 ‘우상숭배를 하지 않는다’는 이유로 목사를 이단자로 몰아 파면시킨 적이 있다. 우상숭배를 거부하는 성도들을 교인명부에서 삭제했다. ‘...
    Date2023.09.12 Byreformanda Reply0 Views178 file
    Read More
  14. [이단판별 5] 교회는 정통신앙인을 내몰기도 한다

        교회는 이단을 끌어들이고 정통신앙인을 내몰기도 한다   이단 판별 기준·주체는 무엇인가? 5   자유주의 신학자들은 기독교 신앙의 근본 도리들을 부정한다. 1900년대에 들어서서 미합중국장로교회(PCUSA) 안에서 드러나지 않게 세력을 확산시켜 왔다. ...
    Date2023.09.10 Byreformanda Reply0 Views124 file
    Read More
  15. [이단판별 4] 교회는 이단자들에게 신세 지고 있다

        교회는 위대한 이단자들에게 신세를 지고 있다   이단판별의 정당한 기준·주체는 무엇인가? 4     교회의 적반하장격의 이단 판별과 정죄는 16세기 종교개혁운동 시대와 그 이후에도 계속됐다.     당시 교회는 기득권 보호, 자기 정당화, 파당적 정치적 ...
    Date2023.09.08 Byreformanda Reply0 Views116 file
    Read More
목록
Board Pagination Prev 1 2 3 4 5 6 7 8 9 10 ... 13 Next
/ 13