목회저널

Extra Form
?

단축키

Prev이전 문서

Next다음 문서

크게 작게 위로 아래로 댓글로 가기 인쇄 첨부

b86110d23e57ca66a72229c1bb04ea94.jpg


차별금지법, 목사도 처벌한다


개인이 느끼는 슬픈 감정과 국가가 보호해야하는 정의·평등·공정은 범주가 다른다성전환 부사관이 전역 처리가 되지 않으면 수많은 여자 군인분들은 이 남자와 함께 숙소를 사용해야 하고함께 욕실과 화장실을 사용해야 한다.


현 정권은 수많은 여자들의 '불쾌할 수 있는 권리'와 '그 불쾌함을 표현할 수 있는 권리그리고 '신변의 위협을 느껴 거부권을 행사할 수 있는 권리' 철저히 묵살한다한 쪽의 특정 부분만 부각시키며 오염된 동정을 유발한다이것은 문재인 정권이 휘두르는 폭력성이다.


"차별금지법통과되면 어떠한 비판도 할 수 없다당사자가 상처받지 않도록 국가가 법으로 보호하기 때문이다쬐끔이라도 불쾌하다아닌 것 같다 말하면 범법자로 처벌받는다. '차별금지'가 평범한 시민의 표현의 자유와 일반 시민의 건강권과 안전권을 짓밟는다.


문재인 정부와 좌파 정당은 이것을 인권정의평등공정이라 부른다.기독인들도 저 사람이 '상처받았다'라는 점만 부각시킨다그것이 복음 자체를 바꾸는 것인지 모른 모양이다기독교인들의 건강한 비판과 존중받을 권리를 묵살하는 것은 또 다른 형태의 폭력이다소수자 상처받는 것을 고려하여 하나님의 뜻에 어긋나는 생각을 하는 것을 일컬어 '인본주의 신앙이라고 한다.


새로운 국회의원들이 차별금지법 통과시켜면 성경적 진리를 설파하기 어렵다수많은 여자들과 특정인의 '인권을 지켜주기 위해 여성들은 남자들과 함께 목욕해야 하고화장실도 함께 써야 한다비타협성성별은 남자와 여자밖에 없다마지막 심판의 기준은 명확하다바뀌어야 하는 것은 성경진리가 아니라 죄로 오염된 인간의 생각이다.


.아래는 박관수 목사의 글(페이스북)이다.  어느 분이 정의당 심상정 의원에게 질문을 했다.  “핵심적으로 질문하겠다목사들이 차별금지법을 어기는 설교를 할 때 처벌받는가 안 받는가라고 물었다이에 심 상정 의원은 처벌 받겠죠라고 답했다차별금지법이 결국은 동성애/동성결혼 등 법제화를 반대하는 사람들을 처벌하는 법이라는 것이다. 아래는 박관수 목사의 페이스북 글 "'차별금지법 어기는 목사 처벌 받겠죠'기사를 읽으면서"(2020.2.23)을 옮긴 것이다.

 

차별금지법의 종착역은 결국 동성애를 죄라고 설교하는 목사는 처벌받을 것이라는 신문 기사를 읽으면서요즘 시국을 보면서많은 의문들이 샘솟는다.


인권소수자 보호약자에 대한 차별금지를 명분으로 성경을 부정하고 목회자를 형법상의 죄인으로 만들 수밖에 없는 차별금지법동성애 합법화를 지향하는 법규들을 지금도 여전히 옹호하는 크리스찬들은 과연 무엇을 믿고 있는 지 의문스럽다.


성경을 매번 읽을때마다 동성애가 인간이 짓는 죄중에 가장 흉악한 죄임을 곳곳에서 선명히 말하고있는데,목회자와 성도들가운데 동성애를 옹호하는 분들이 읽는 성경은 전혀 색다른 성경인 것인지 무척 궁금하다.


아무리 봐도 문자적으로 너무나도 명료해서 다른 해석의 여지가 없어 보이는데여전히 성경해석의 다양성을 주장하는 것이 과연 근거가 있는 건 지 의문스럽다.


많은 경우에 차별금지법을 옹호하는 분들이 기독교가 핍박을 받고 강단에서 재갈이 물려질 이러한 결과를 예측하지 못하는 무지 혹은 무관심 때문인 건 아닐까 하는 질문도 생긴다.


내가 볼때 더 많은 이유는 자신이 지지하는 정파에서 추진하거나 협력하기 때문인 것 같다자신이 지지하는 정당이나 인물이 지지한다고 해서 성경과 반대되는 법이나 정책추진을 지지한다면 그런 신자들의 신앙에서 과연 예수 그리스도는 정치성향보다 지위가 낮은 분이신지예수 그리스도가 모든 생각과 감정의 주인이신 게 맞는 건지 궁금하다.


지금도 동성애를 비판하고 차별금지법 제정 반대운동을 하는 교회나 신자들을 우파 꼰대 짓이니 기득권세력과 한통속이니 시대착오적인 수구집단이니 하며 조롱과 비난을 하는 크리스찬들을 보는데그렇다면 비성경적이고 비윤리적인 정책과 법을 받아들이는 것이 진보적이고 개혁적이라는 말인지 궁금하다.


개혁과 진보라는 멋져 보이는 이름으로 성경을 짓밟고 교회를 억압하는 방향으로 흘러가는게 명확한데도 여전히 인권이니 소수보호라는 미명으로 감싸는 것이 합리적인지 궁금하다.0.7퍼센트의 소수의 인권을 보호하기위해 99.03퍼센트의 절대다수의 인권은 짓밟히는 것이 공정이며 정의인지 궁금하다.


사회의 근간인 가정을 파괴하고 학교를 정치판으로 만들고 사회에 갈등을 불러오며 극소수 정치꾼들의 분탕질에 온 국가가 놀아나게 될 것이 불을 보듯 분명한 이 시점에도 여전히 정교분리에 대한 오해에 빠져서 목회자가 감옥에 갈 날이 닥쳐오는 이 상황에서도 여전히 기독교는 정치에 관련하여 주장하거나 나서지 말아야한다는 견해를 지닌 분들은 과연 우려하던 대로 모든 것이 법제화되고 나면 무엇이라고 자신의 견해를 합리화할 것인지도 궁금하다.


법은 한번 제정되고 나서 수정하거나 폐기하는 것이 몆 배 어려운 만큼 제정되지 않도록 총력으로 단합하여 막는 것이 최선인데정교분리의 오해와 자신의 정치성향과 주류기독교에 대한 반감자유주의적 신학성향 등 이유와 근거는 여러 가지지만 어쨌든 이런 중차대한 문제들을 눈앞에 보면서도 기독교계가 하나로 뭉치지 못하는 상황에서 과연 주님은 한국교회를 향해 무어라고 말씀하실지 궁금하다.


차별금지법이 만들어져서 이미 목회자가 강단에서 동성애가 죄라고 설교했다가 벌금형을 받는 유럽의 사례들을 보면서 오늘도 우리나라에 악법들이 제정되지 않도록온 교회가 이 무서운 비극이 일어나지 않도록 하나 되어 막아서도록이런 법을 추진하는 세력들이 그 움직임을 멈추도록간절히 비는 기도가 나온다.


아래는 <기독일보>의 "심상정 차별금지법 어기는 설교하면 처벌 받겠죠"라는 제목의 보도문 전문이다. 

​​

차별금지법을 주제로 한 토론회가 20일 고양시 일산에 있는 사랑누리교회에서 열렸다고양시기독교총연합회 특별대책위원회(위원장 지효현 목사)가 주최했다특히 이 자리에 정의당 심상정 의원이 참석해 눈길을 끌었다또 그 동안 차별금지법 제정에 반대해 온 염안섭 원장(수동연세요양병원)과 김지연 약사(한국가족보건협의회 대표)도 함께 자리했다.

먼저 염안섭 원장은 독일에선 1961년부터 동성애가 선천적이라는 이유로 합법화 됐고, 1969년에는 수간이 공식적으로 합법화 됐다시체성애 합법화 사례도 이어졌다며 대한민국이 자유민주주의 국가라면 동성애 찬성과 함께 반대 의견도 있어야 한다동성애를 반대한다고 처벌받는다면이는 형평성에 위배된다자유민주주의 체제에선 있을 수 없는 일이라고 했다.

 

또 의사로서 주로 에이즈 환자들을 진료한다이들은 피눈물을 흘리며 내게 제발 동성애를 막아서 에이즈에 걸리는 사람이 없도록 해 달라고 했다며 동성애 반대 의견을 차별금지법으로 처벌하는 게 말이 되는가선을 위해 목소리를 낸다고 처벌하는 게 말이 되는 일인가라고 했다.

그는 우리나라 에이즈 환자특히 10-20대 청년들의 에이즈 감염률은 무섭게 늘어나고 있다동성애를 인권이라는 이름으로 포용하다가 동성 간 성행위를 무방비로 허용한다면이런 에이즈 급증을 무슨 수로 막을 수 있겠는가. (그러므로동성 간 항문성교의 폐해에 대해 말할 수 있어야 한다며 이를 차별금지법으로 금지한다면 (동성 간 성관계로 인한에이즈 급증을 방치하자는 말인가차별금지법이 동성애 폐해를 말할 자유를 막아선 안 된다고 주장했다.

​​

염 원장에 따르면 2003년 에이즈 환자는 2,024명이었다가 2013년 약 10,000명으로 늘었다그 기간 사회적 비용은 7,821억 원에서 4조원으로 급증했다그는 정부가 국민세금 100%로 에이즈 환자들을 지원하고 있다신촌 세브란스서울대병원 등 병원 선택도 가능하다병원 골라서 갈 때 국가에서 왕복 교통비까지 제공한다동성애로 인한 에이즈 감염 폐해를 말하지 못하면이런 사회적 비용을 어떻게 감당할 수 있겠는가라고도 덧붙였다.

이어 김지연 대표는 차별금지법 및 유사 법안을 위반해 각종 소송에 휘말리며 피해를 입고 있는 미국과 유럽 등 서구 사회 목사와 성도들의 피해 정황을 설명했다.

김 대표는 동성애 반대 발언으로 교단에서 면직된 하와이 광야교회 등의 예를 들며 "차별금지법의 일종인 평등법 등이 제정된 영국의 법조인 안드레아 윌리엄스의 말을 기억해야 한다그녀는 차별금지법의 억울한 피해자는 영국에서도 거의 크리스천이라고 했다"며 "이는 동성애자들을 단순히 차별하지 말자는 정도의 법이 아니다동성애를 그릇된 일이라고 표현하는 국민들 모두에게 불이익을 주거나 처벌하기 위한 법"이라고 설명했다.

김 대표는 또 "대한내과학회 홈페이지에도 한국 HIV/AIDS 코호트 조사 결과가 올라와 있다그 중 62%가 동성 간 성행위로 인한 HIV 감염"이라며 최근 1년 동안 대한민국 군대에서 에이즈에 걸려 30명이 군복무 도중 '의가사제대했다는 기사를 인용했다.

그러면서 심 의원이 공동발의하고 같은 정의당의 김종대 의원이 대표발의한 군형법 개정안의 철회를 주장했다이 개정안은 군대 내 '항문성교등의 처벌을 규정한 군형법 제92조의 6항 폐지를 골자로 하고 있다.

아울러 김 대표는 미국의 한 대법원 판사가 "사람들 생각이 모이면 하나의 법이 된다"고 했다며 "심상정 의원 등 일부 위정자가 동성애가 선천적이라 바꿀수 없다는 잘못된 주장을 꾸준히 하고 있다"고 지적했다.

김 대표는 "동성애를 포함해 모든 선택된 행동은 도덕적으로 비판의 대상이 될수 있다특정인이 아닌 특정 행위에 대한 판단마저 금지시키는 차별금지법은 명백히 위헌적"이라고 했다.

​​

그러자 심상정 의원은 이 자리는 동성애 찬·반을 논하는 자리가 아니다차별금지법에 대해 목사님들과만 얘기하러 왔다의사·약사분이랑 토론하고 싶지 않다며 동성애 합법화는 정의당 당론이 아니다차별금지법이 공식적 당론이라고 했다.

이어 나도 신앙인이다가톨릭신앙을 가진 나로서 정치인이기 전에 종교인으로 고심이 있다며 기독연구원 느헤미야 김근주 교수의 글도 읽어 봤다생물학적·의학적으로 동성애에 대한 의견이 다양한 것으로 알고 있다스스로 게이라고 밝힌 가톨릭 사제들도 있다고 전했다.

그러면서 종교는 영혼을 다스리지만정책은 현실의 문제를 해결하는 것이다대한민국 안에서 객관적으로 성정체성이 다른 사람들도 있다헌법 안에서 이들의 기본권을 보장하고 소극적 권리의 실현 차원에서 차별금지법을 제정 할 것이라며 “(차별금지법 제정은유엔과 인권위 권고에 따른 법안이다이낙연 전 국무총리와 고 노무현 대통령도 공약했다의견 차이가 있을 수 있지만 종교와 정치 역할은 분명 다르다고 했다.

심 의원은 “(염 원장이수간 영상을 가지고 차별금지법 반대를 말하는 건 대단한 왜곡이다수간을 찬성하는 사람은 누구도 없다에이즈 확산은 막아야 한다다 동의 한다며 극단적 사례가 있을 수 있지만 이를 중심으로 차별금지법을 반대할 게 아니다보편적 사례를 제시해 달라고 했다.

​​

또 군대 안에선 동성애·이성애 다 금지돼 있다우리가 군형법 폐지를 말하는 이유는 군대 바깥에서 군인 동성애자들이 동성 간 성행위를 할 때 처벌받기 때문이다만일 (군 형법 폐지 시문제가 생기면 따로 처벌 수위를 높일 것이라고 했다.

이어 성소수자들이 고통 받고 있다최소한 성소수자라는 이유로 차별받지 말자는 의미에서 차별금지법을 제정하는 것이다차별금지법이 목사님들을 처벌하는 의미로 제정하지는 않겠다고 했다.

끝으로 우리 목사님들 사역하시는 종교적 영역과 내가 구체적인 제도와 정책으로 입법하는 활동은 궁극적으로 다르지 않다목사님들 목소리를 적극 반영할 것이라고 덧붙였다.

차별금지법 제정 반대 측에 선 (왼쪽부터덕기연 이대위원장 김명식 목사고기총 송기석 목사김영길 소장 ©노형구 기자

이후 토론이 벌어졌다차별금지법 제정 찬성 측에는 정의당 심상정 의원과 정의당 관계자들이 배석했다반대 측엔 덕기연(덕양구기독교연합회이대위원장 김명식 목사고양시기독교총연합회 송기석 목사바른군인권연구소 김영길 소장이 배석했다.

송기석 목사가 먼저 성적지향을 차별금지법에서 뺄 수 없는지를 물었다이에 심 의원은 우리가 법안을 성안할 때 인권위 권고에 따라서 했다며 차별 철폐를 요구하는 시민사회계 의견들도 종합해 안을 만들었다당 차원에서만 한 건 아니다제안할 게 있다면 당 내 검토를 통해 목사님들과 재차 대화할 것이라고 했다.

바른군인권연구소 김영길 소장은 유엔·국가인권위에서 차별금지법을 권고했다는데 성적지향이 인권이라는 말은 어디서 들었는가이는 2006년도 성소수자 인권단체들끼리만 족 자카르타에서 모여 논의한 것"이라며 "유엔에선 공식적으로 인정 안했다고 반박했다.

염 원장이 말한 수간·시체성애의 사례가 극단적이라는 심 의원 반론에 대해서도 김 소장은 현실적으로 존재하는 사례다극단으로 비춰지는 사례마저 보편적 사례 중 하나다이것이 차별금지법 제정을 반대하는 이유다서구의 차별금지법 제정으로 연달아 수간·시체성애가 합법화됐다며 무엇보다 차별금지법이 '동성애는 죄'라는 종교·표현의 자유조차 막는 게 문제라고 지적했다.

이에 심 의원은 종교와 정치의 분리에 대해 말하고 싶다목사님들께서 말씀하신 것은 어디까지나 견해 차이일 수 있다며 그런 문제보다 목사님들이 차별금지법이 제정될 때 우려되는 게 무엇인지 알려 달라고 말했다.

김 소장은 기독교인들이 차별금지법에 대해 우려하는 부분은 (그것이종교의 자유 안에서 성경적 교리에 근거해 동성애는 죄라고 말할 자유를 막는 것이다차별금지법이 LGBT들을 보호해주는 게 아니다이는 의학적·종교적 근거에 따라 동성애를 비판할 자유를 막는 것이라고 지적했다.

그러자 심 의원은 종교의 자유를 막는 건 분명 차별금지법 위반이다충돌이 있다면 제도적으로 보완할 것이라고 해명했다.

김 소장은 이에 법은 강제성을 띈다차별금지법이 강제적이지 않은가종교의 자유는 헌법상 자유라며 하위 법으로 상위법을 막는 꼴이라고 재차 비판했다.

심 의원은 성소수자들이 존재만으로 차별받아서는 안 된다목사님들이 차별금지법으로 종교의 자유가 제한 받는다고 말하지만설교 중 동성애를 비판할 때 차별금지법은 전혀 문제 되지 않는다고 생각한다차별금지법은 성 소수자에 대한 인격적 모독을 보호하기 위함"이라며 "기독교가 동성애는 죄라고 말할 종교·신념의 자유도 차별금지법이 보호하려는 항목 중 하나"라고 했다.

이를 듣고 있던 고양시기독교연합 소속 신태식 목사는 핵심적으로 질문하겠다목사들이 차별금지법을 어기는 설교를 할 때 처벌받는가 안 받는가라고 물었다이에 심 의원은 처벌 받겠죠라고 답했다.

그러자 신 목사는 성소수자의 행동이 잘못됐다고 강단에서 말하고이단을 이단이라고 말해 처벌한다면 차별금지법은 목사들을 처벌하는 법이라며 그래서 우리가 반대하는 것이라고 했다.

심 의원은 “2013년도에 차별금지법 제정을 시도할 땐 교육기관·공공기관만 처벌 받았다거기엔 종교기관은 포함되지 않았다고 해명했다곧바로 신 목사는 동성애는 치료 대상이다동성애 행위는 결코 보호할 대상은 아니라고 강조했다.


<저작권자 ⓒ 리포르만다, 무단 전재-재배포-출처 밝히지 않는 인용 금지>



▶ 아래의 SNS 아이콘을 누르시면 많은 사람들이 읽을 수 있습니다.


  1. 평화나무, 설교자를 고발하다

    평화나무 유튜브영상 캡쳐      평화나무, 설교자를 고발하다 유튜브 시사평론 방송을 하는 평화나무(이사장 김용민)는 설교자 선거법위반 감별사를 자처한다. 설교 중에 정치발언을 하거나 특정 정당을 지지 반대한 12명의 대형교회 목사들을 사법에 고소할 ...
    Date2020.04.04 Byreformanda Reply0 Views295 newfile
    Read More
  2. 코비드19에 희생당한 목사와 장로

    코비드19에 희생당한 목사와 장로   미국 기독교계에는 코비드19 대전염병과 관련하여 무슨 일이 일어나고 있는가? 목사와 장로가 사망하고, 건강하고 젊은 주일학교 교사가 세상을 떠닜다. 정부의 다중 집회 금지 명령을 무시하고 주일 두 차례에 걸쳐 대규...
    Date2020.04.01 Byreformanda Reply0 Views82 file
    Read More
  3. 정오 2분 기도운동, 동참을 호소합니다

    코로나바이러스의 퇴치를 기도하는 아가씨(2020.2.26., 베트남 하노이). CNS photo, Kham, Reuters   정오 2분 기도운동, 동참을 호소합니다 '리포르만다'를 운영하는 선교단체 유유미션(University Ubiquitous Mission, 대표 최덕성)은 세계적인 대역병 ‘코...
    Date2020.03.26 Byreformanda Reply0 Views14 file
    Read More
  4. 국무총리의 불상 배례

    이낙연 국무총리, 사진: BTVnews        국무총리의 불상 배례 전 국무총리 이낙연 씨의 종교는 개신교이다. 영광중앙교회(전남, 예장통합 김칠수 목사)에서 2003년 경 세례를 받았고, 서리 집사로 봉사했단다. 서울에서는 신반포중앙교회(서울, 예장 대신, ...
    Date2020.02.11 Bydschoiword Reply1 Views6871 file
    Read More
  5. 폐렴 걱정 나라 걱정, 부질없는가?

    폐렴 걱정 나라 걱정, 부질없는가? 1 우한의 신종 코로나 바이러스가 중국을 강타하고 전 세계를 공포로 몰아넣고 있다. 죽음의 바이러스에 오염되지 않으려고 온갖 수단을 동원한다. 외출 때는 마스크를 쓰고 물안경을 쓰고 장갑을 낀다. 엘리베이터 버턴을 ...
    Date2020.02.11 Bydschoiword Reply0 Views354 file
    Read More
  6. 차별금지법, 목사도 처벌한다

    차별금지법, 목사도 처벌한다 개인이 느끼는 슬픈 감정과 국가가 보호해야하는 정의·평등·공정은 범주가 다른다. 성전환 부사관이 전역 처리가 되지 않으면 수많은 여자 군인분들은 이 남자와 함께 숙소를 사용해야 하고, 함께 욕실과 화장실을 사용해야 한다...
    Date2020.02.11 Bydschoiword Reply0 Views156 file
    Read More
  7. 기독교와 사회주의, 공존 가능한가?

    기독교와 사회주의, 공존 가능한가? 사회주의는 '빛좋은 개살구'(apricot) 종착역은 기독교 박해 낭만적으로 접근하다 자멸하거나 노예로 전락 1. KBS의 사회주의 공론화 대한민국 한국방송공사(KBS)는 2020년 1월 11일 밤 8시 사회주의가 반기독교적이지 않...
    Date2020.01.23 Bydschoiword Reply0 Views1136 file
    Read More
  8. 성(性)에 관한 내쉬빌 선언문

    Aida Grifullina, Female Russian, Soprano / Youtube 성(性)에 관한 내쉬빌 선언문 1. 내쉬빌 선언문 개혁신학과 복음적 신앙을 지향하는 미국장로교회(PCA) 총회(2019.6.15.-29.)는 인간의 성에 관한 성경적 견해를 천명한 내쉬빌 선언문(Nashville Stateme...
    Date2019.12.02 Bydschoiword Reply0 Views3243 file
    Read More
  9. 마르틴 루터의 수난주간 금요일 설교

    마르틴 루터의 수난주간 금요일 설교 1. 그리스도의 고난에 대한 잘못된 이해 어떤 사람들은 예수님의 고난을 이런 방식으로 생각합니다. 즉 유대인들에 대해 분개하거나, 가련한 가룟유다에 대해 말하면서 안타까워 하는 것으로 만족해 합니다. 이런 방식으로...
    Date2019.12.02 Bydschoiword Reply0 Views551 file
    Read More
  10. 손양원 목사는 고려신학교 총무였는가?

    양원 목사는 고려신학교 총무였는가? 이상규 교수 /고신대학교 손양원 목사(1902-1950) 순교 60주년을 맞으면서 그의 순교를 기념하는 여러 모임이 개최되고 있다. 지난 5월 14일에는 한국복음주의협의회에서 ‘용서와 화해의 순교자 순양원 목사’...
    Date2019.12.02 Bydschoiword Reply0 Views859 file
    Read More
  11. 문화와 위선

    문화와 위선 아래는 독일에서 수학하고 목회를 하고 있는 송다니엘 목사의 글이다. 저서 <산상보훈>의 일부에 실린 것을 자신의 페이스북에 옮겼고, 다시 본지에서 게재한다. 위선이란 존재보다 외관이 무겁다는 의미이다. 겉으로 드러나는 모습이 원래의 모...
    Date2019.12.02 Bydschoiword Reply0 Views794 file
    Read More
  12. 칼빈주의와 적십자사

    칼빈주의와 적십자사 1. 칼빈주의 기독교 칼빈주의(Calvinism)는 하나님의 절대주권(Sovereignty)을 강조하는 역사적 기독교 신학과 신앙 체계이다. 종교개혁신학자 존 칼빈(Jean Calvin, 1509-1564)의성경적 신학사상을 중심으로 체계화 된 프로테스탄트 주...
    Date2019.12.02 Bydschoiword Reply0 Views760 file
    Read More
  13. '교인총유 ' 판례변경, 다수그룹 인정

    '교인총유 ' 판례변경, 다수그룹 인정 리포르만다 (기독교사상연구원) 제11차 학술회(2018.12.06.)가 송'상석 목사와 한국교회'라는 주제로 학술회를 모이면서, 이른바 '송상석 법' 또는 '송상석 판례'를 설명할 자료의 필요...
    Date2019.12.02 Bydschoiword Reply0 Views460 file
    Read More
  14. 감리교신학대학교와 동성애

    감리교회의 본산지 런던 중심가 감리교신학대학교와 동성애 감리교신학대학교의 성경해석학 동아리가 동성애 주제 강연 계획에 대하여 '무지개감신'이라는 동아리가 반발문을 공개했다. 감리교신학대학교(김진두 총장) 성소수자 인권 동아리 '무...
    Date2019.12.02 Bydschoiword Reply1 Views656 file
    Read More
  15. 로마가톨릭교회가 진짜인 다섯 가지 이유

    로마가톨릭교회가 진짜인 다섯 가지 이유 아래는 로마가톨릭교회가 진짜 교회라고 확신하는 어느 여자 언론가의 글이다. 감리교회에서 자라서 천주교로 개종을 한 자신의 교리적인 까닭을 설명한다. 예수가 베드로와 천주교회에 준 권위, 일관된 기독교 역사,...
    Date2019.12.02 Bydschoiword Reply0 Views731 file
    Read More
목록
Board Pagination Prev 1 2 3 4 5 6 7 8 9 Next
/ 9