아카이브

fd85d8ec3c20128130cf8cb6fa537f6c.jpg

 

 

그리스도를 본받음에 대하여

 

 

주님: 나의 아들딸아, 자신에게서 벗어날수록 그만큼 더 빨리 내게 들어갈 수 있다. 외적인 것을 전혀 기대하지 않으면 내적인 평안을 누리게 될 것이다. 그러므로 내적으로 스스로를 포기하고 하나님과 함께하라. 어떤 불평이나 불만 없이 내 뜻에 따라 스스로를 완벽하게 부인하는 법을 익힐 수 있기 바란다. 나를 따르라. 내가 곧 길이요 진리요 생명이기 때문이다.

 

 

길 없이는 어디로도 갈수 없다. 진리 없이는 어떤 것도 할 수 없다. 생명 없이는 살아갈 수 없다. 나는 네가 따라야 할 길이다. 나는 더없이 곧게 뻗은 길이다. 나는 네가 믿어야 할 진리이다. 나는 네가 희망해야 할 생명이다. 나는 보호되어야 할 길이다. 나는 흠이 없는 진리이다.

 

 

나는 끝이 없는 생명이다. 나는 완전한 진리이다. 나는 가장 행복한 생명이다. 너희가 내 말에 거하면 진리를 알지니 진리는 너희를 자유하게 하고 영생을 얻게 할 것이다.

 

 

네가 생명에 들어가려면 계명들을 지키라1917. 진리를 알고 싶으면 나를 믿으라. “네가 온전하고자 할진대 가서 네 소유를 팔아 가난한 자들에게 주라1921. 내 제자가 되고자 한다면 너의 모든 것을 부인하라.

 

 

행복한 삶을 원한다면 지금의 삶을 멸시하라. 하늘나라에서 큰 사람이 되고 싶으면 이 세상에서 스스로를 낮추라. 나와 함께 다스리기를 바라면 나와 함께 십자가를 지라. “아무든지 나를 따라오려거든 자기를 부인하고 날마다 제 십자가를 지고 나를 따를 것이니라9:23.

 

 

: 주 예수님, 주의 길이 평탄하지 않았고 세상에서 멸시받은 것처럼, 내가 세상의 경멸을 받을 지라도 하나님을 본받을 수 있는 은총을 허락하소서. 제자가 그 선생보다, 종이 그 상전보다 높지 않기 때문입니다.

 

 

하나님의 종답게 하나님의 삶을 따르게 하소서. 그 안에 나의 구원과 진정한 거룩함이 있습니다. 하나님의 삶 이외에 무엇을 읽거나 들을지라도 온전한 기쁨을 줄 수도, 새롭게 할 수도 없습니다.

 

 

주님: 나의 아들딸아, 네가 이 모든 것을 알고 읽었으니 실천에 옮기면 행복을 누리게 될 것이다. “나의 계명을 지키는 자라야 나를 사랑하는 자니 나를 사랑하는 자는 내 아버지께 사랑을 받을 것이요 나도 그를 사랑하여 그에게 나를 나타내리라1421. 또한 그를 내 보좌에 함께 앉게 할 것이다. “이기는 그에게는 내가 내 보좌에 함께 앉게 하여 주기를 내가 이기고 아버지 보좌에 함께 앉은 것과 같이 하리라321.

 

 

: 주 예수님, 하나님이 말씀하고 약속하신 대로 진정으로 이루어지게 하시고, 나로 그것을 누리게 하소서. 나는 하나님의 손에서 십자가를 받았습니다. 하나님이 말씀하신 것처럼 그것을 지고 죽을 때까지 감당하겠습니다. 진정으로 선한 사람의 삶은 십자가를 지는 것과 같고, 그로 말미암아 그는 하늘나라로 인도받게 됩니다.

 

 

형제들이여, 우리는 이미 십자가의 길에 들어섰으니 뒤로 물러섬이나 포기함은 옳지 않습니다. 우리 함께 앞으로 나아갑시다. 예수님이 함께하십니다. 우리는 주님을 위하여 이 십자가를 지고 있습니다. 예수님을 위하여 십자가를 포기하지 맙시다. 그분은 우리의 도움이시고, 우리의 안내자이시며, 우리를 앞서 가시는 분입니다.

 

 

보시오. 우리의 왕이 앞서가시면서 우리를 위하여 싸우십니다. 그러므로 담대히 따릅시다. 어떤 두려움도 갖지 맙시다. 싸움터에서 용감히 죽을 준비를 합시다. 십자가로부터 달아나 우리의 명예를 더럽히지 맙시다.

 

 

Thomas a Kempis, De Imitatione Christi, Part 4. 94

 

 

 

▶ 아래의 SNS 아이콘을 누르시면 많은 사람들이 읽을 수 있습니다.

 

 

?

  1. [매일묵상 109] 그리스도와 연합함에 대하여

        그리스도와 연합함에 대하여     주여, 사랑하는 사람이 사랑하는 이에게 말하고, 친구가 친구에게 음식을 대접하듯이, 내가 주님께 말씀드립니다. 나는 주님과 완전히 하나가 되고 싶습니다. 어떤 피조물에도 관심을 갖지 않고, 하늘의 양식과 영원한 것...
    Date2023.08.06 Byreformanda Reply0 Views49 file
    Read More
  2. [매일묵상 108] 은혜의 성만찬에 참여하면서

          은혜의 성만찬에 참여하면서     주님: 나는 순수함을 사랑하고 모든 거룩한 것을 추구하는 신이다. 나는 순수한 마음을 찾는다. 그곳에서 내가 안식할 수 있기 때문이다. “이르되 선생님이 네게 하는 말씀이 내가 내 제자들과 함께 유월절을 먹을 객실...
    Date2023.08.05 Byreformanda Reply0 Views87 file
    Read More
  3. [매일묵상 107] 성만찬과 성경을 생각하면서

        성만찬과 성경을 생각하면서     주 예수님, 주님의 잔치에 주님과 함께 참여하는 경건한 영혼은 얼마나 즐겁겠습니까! 내게는 주님이 유일한 사랑의 대상이며, 더 이상 소원할 수 없는 분입니다. 정말로 내게 즐거운 일은 주님 앞에서 마음의 눈물을 흘...
    Date2023.08.05 Byreformanda Reply0 Views66 file
    Read More
  4. [매일묵상 106] 성찬식에 참여하면서

          성찬식에 참여하면서     주님: 너는 은총과 거룩한 자비의 샘, 선함과 온갖 정결함의 샘을 항상 다시 찾아라. 원수는 온갖 수단과 있는 힘을 다해 신실하고 헌신적인 사람들이 식탁에 참여하는 것을 가로막으려고 애쓴다. 성만찬을 통하여 누리게 될 ...
    Date2023.08.05 Byreformanda Reply0 Views91 file
    Read More
  5. [매일묵상 105] 성만찬석에서 기도하며

          성만찬석에서 기도하며     주여, 하늘과 땅에 속한 모든 것이 주님의 것입니다. 나는 나 자신을 주님께 바치고 영원토록 주님의 것이 되겠습니다. 주여, 나는 오늘 주님의 영원한 종이 되려고 순수한 마음으로 겸손히 복종하며, 영원히 찬양하려고 나...
    Date2023.08.05 Byreformanda Reply0 Views43 file
    Read More
  6. [매일묵상 104] 그리스도의 희생을 생각하면서

        그리스도의 희생을 생각하면서     주님: 나는 네 죄를 사하려고 아버지 하나님께 스스로 나를 바쳤다. 나의 양 팔과 양 손은 십자가 위에서 펼쳐졌고, 내 몸은 발가벗겨져서 아무 것도 남은 것이 없었다. 옛 방식을 따르는 희생이었지만 하나님 아버지는...
    Date2023.08.05 Byreformanda Reply0 Views26 file
    Read More
  7. [매일묵상 103] 성만찬 때 자신을 점검하면서

        성만찬 때 자신을 점검하면서     나: 오 주여, 주님의 위대하심과 나의 비천함을 비교하니 온몸이 떨리고 정신이 혼란스럽습니다. 만약 내가 성찬으로 나아가지 않는다면 생명으로부터 도망치는 것입니다. 또한 가치를 느끼지 못하면서 참여하면 주님을 ...
    Date2023.08.05 Byreformanda Reply0 Views81 file
    Read More
  8. [매일묵상 102] 성만찬의 존엄을 생각하면서

        성만찬의 존엄을 생각하면서     너는 천사처럼 순수하고 세례 요한처럼 거룩한가? 그럴지라도 성찬식을 집행할 자격은 네게 없다. 그리스도의 성찬을 거행하고 천사의 떡을 양식으로 받는 것은 인간의 공덕으로 이루어지는 것이 아니기 때문이다. “사람...
    Date2023.08.05 Byreformanda Reply0 Views101 file
    Read More
  9. [매일묵상 100] 거룩한 성찬에 참여하면서

        거룩한 성찬에 참여하면서     주여, 내가 주님을 찾아왔습니다. 주님의 은총이 내게 도움이 되기에 주님의 거룩한 잔치를 누리고 싶습니다. 하나님, 주님은 가난한 자를 위하여 주의 은택을 준비하셨나이다. 보소서. 내가 바랄 수 있고, 마땅히 구해야 ...
    Date2023.08.05 Byreformanda Reply0 Views38 file
    Read More
  10. [매일묵상 99] 거룩한 성찬을 준비하면서

        거룩한 성찬을 준비하면서     주여, 주님의 선하심과 위대한 사랑을 확신하면서 주님께 가까이 나아갑니다. 병든 자가 의사에게 가듯, 주리고 목마른 자가 생명의 샘에 가듯, 종이 주인에게 가듯, 피조물이 창조주에게 가듯, 버림받은 자가 인자한 위로...
    Date2023.08.05 Byreformanda Reply0 Views29 file
    Read More
  11. [매일묵상 98] 거룩한 만찬의 초대

          거룩한 만찬의 초대     주님: 나의 아들딸아, 포기하라. 무조건 포기하라. 이것이 내가 네게 요구하는 전부이다. 네 소유를 포기하라는 뜻이 아니다. 내가 원하는 것은 네가 바치는 선물이 아니라 바로 너이다. 너를 가지고 싶어 한다. 너는 내가 아닌...
    Date2023.08.05 Byreformanda Reply0 Views16 file
    Read More
  12. [매일묵상 97] 하나님만을 소망함에 대하여

        하나님만을 소망함에 대하여     주여, 이 세상에서 내가 의지할 수 있는 것이 무엇입니까? 하늘 아래 있는 모든 것 가운데 내게 가장 큰 위로가 될 수 있는 것은 무엇입니까? 한없는 자비를 베푸시는 분은 나의 주 하나님이 아니십니까?     하나님 없이...
    Date2023.08.05 Byreformanda Reply0 Views47 file
    Read More
  13. [매일묵상 96] 하나님의 은밀한 결정에 대하여

        하나님의 은밀한 결정에 대하여     나의 아들딸아, 하늘나라의 일과 하나님의 은밀한 결정에 불평하지 말라. 왜 이 사람은 버림을 받고 저 사람은 큰 은총을 받는지, 왜 이 사람은 그토록 고통을 겪고 저 사람은 크게 칭찬을 받는지 따지지 말라.     이...
    Date2023.08.05 Byreformanda Reply0 Views23 file
    Read More
  14. [매일묵상 95] 실패, 낙심, 험담에 대하여

        실패, 낙심, 험담에 대하여     나의 아들딸아, 어려울 때의 인내와 겸손이 순조로울 때의 많은 위로와 헌신보다 나를 더 기쁘게 한다. 너는 어찌 사소한 험담 때문에 그토록 낙심하느냐? 그보다 더 심한 말을 들을지라도 흔들리지 않아야 한다.     지금...
    Date2023.08.05 Byreformanda Reply0 Views35 file
    Read More
  15. [매일묵상 94] 그리스도를 본받음에 대하여

        그리스도를 본받음에 대하여     주님: 나의 아들딸아, 자신에게서 벗어날수록 그만큼 더 빨리 내게 들어갈 수 있다. 외적인 것을 전혀 기대하지 않으면 내적인 평안을 누리게 될 것이다. 그러므로 내적으로 스스로를 포기하고 하나님과 함께하라. 어떤 ...
    Date2023.08.05 Byreformanda Reply0 Views38 file
    Read More
목록
Board Pagination Prev 1 2 3 4 5 6 7 8 9 10 ... 51 Next
/ 51