목회저널

Extra Form
?

단축키

Prev이전 문서

Next다음 문서

크게 작게 위로 아래로 댓글로 가기 인쇄 첨부

제목 없음-1.jpg

 

 

개혁교회의 표지에 대하여

 

1. 칼빈의 교회의 표지

 

교회의 표지(標識)’라는 말이 교회를 정의하는데 결정적인 역할을 하게 된 것은 종교개혁시대부터이다.

 

물론 이전에도 이 용어가 사용되지 않은 것은 아니지만, 종교개혁자들이 이 용어를 빌어 당시의 부패한 로마교회로부터 참된 교회를 구분하 려고 했던 것에서 그 기원을 찾을 수 있다. 결국 로마교회가 개혁운동을 수용하지 않았기 때문에, 교회의 표지는 로마교회로부터 개신교를 구분 시키는 개신교의 표지가 되었다.

 

이점에서 교회의 표지라는 이 용어는 개신교 역사에 가장 중요한 자리를 차지하게 되었다. 개신교는 이 용어를 통해 자신의 로마 가톨릭교회와 구별되는 자신의 정체성을 보여준다. 그러나 루터를 비롯한 1 세대 개혁자들은 교회의 표지라는 용어 사용에 그들의 후계자들보다는 체계적이고 조직적이지 못했다. 칼빈 역시 개혁의 두 번째 세대였지만 1세대 개혁자들처럼 이 용어 사용에 그의 제자들보다 분명하지 못했다고 평가할 수 있다.

 

즉 칼빈의 기독교강요최종판(1559) 4110절에서 교회의 표지로써 그는 (1) 말씀선포(verbi praedicatio)(2) 성례준수(sacramentorum observatio)만을 언급하고 있을 뿐이고, 그의 많은 다른 작품에서도 개혁 교회의 세 번째 표지인 치리(disciplina)표지(nota, symbolum, signum)’라는 단어로 정의한 곳이 없기 때문에 칼빈에게 있어서 기록 상 교회의 표지라는 말은 두 가지 뿐이라는 결론에 도달할 수 있다.

 

그러나 이러한 결론은 다음과 같은 두 가지 사실이 고려될 때 비로소 바르게 이해될 수 있다. 즉 칼빈이 항상 하나님의 말씀의 순수한 선포 (pura verbi Dei praedicatione)’성례의 합법적 집행 (legitima sacramentorum administratio)'만을 교회의 표지로 제시하는 것은 아니었다는 점과 이와 함께 그가 치리를 교회의 필수불가결한 요소로 정의했다는 점이다.

예를 들면, 칼빈은 사도행전 2:42의 주석에서 교회의 참되고 진정한 모습이 판별될 수 있는 네 가지 표지들로 교리(doctrina), 기도(preces), 교제(communicatio), 빵을 뗌(fractio panis)을 제시한다.

 

이 점을 고려할 경우 칼빈에게 있어서 교회의 표지라는 단어가 그의 후계자들보다 체계적으로 사용도지 않았다고 인정할 수 있다. 그러나 실제에 있어서는 다음과 같은 칼빈의 강조에서 볼 때 그가 치리를 얼마나 중요하게 생각했는지를 보여준다.

 

치리 없이는 결코 사회가 존재할 수 없는 것처럼, 치리 없이는 아무리 적절한 가족으로 구성된 가정이라 할지라도 그 가정은 결코 바른 상태로 유지될 수 없다. 즉 그 상태가 가능한 한 질서 있게 유지되어야하는 교회에서 치리는 훨씬 더 필수적이다. 그러므로 마치 그리스도의 구원하는 교리가 교회의 영혼인 것처럼, 거기서 치리는 신경과도 같다.(기독교강요 412.1)

 

결론적으로 교회 표지에 대한 칼빈의 사상을 논함에 있어서 무엇보다 도 중요한 사실은 칼빈이 제시한 교회의 두 가지 표지인 설교와 성례집행 조차도 동등한 가치의 것으로 평가하지 않았다는 점이다. 즉 칼빈은 말씀 선포를 제일 중요한 표지로, 그리고 성례를 부차적인 말씀의 첨가물 (accessio verbi)’로 정의했다.

2. 칼빈과 불란서, 네덜란드 신앙고백

당시 박해 아래 있던 프랑스 개신교도들이 1559년에 파리(Paris)에서 제 1차 연합모임(총노회의 성격)을 가졌을 때 프랑스 내의 박해받는 개혁교회들을 위해 프랑스 왕국의 개혁교회의 신앙고백(La Confession de foy des Eglises reformees du Royaume de France)’이 채택되었는데, 이 내용의 대부분은 칼빈의 사상을 그대로 반영한 것으로 평가된다.

 

이 신앙고백은 1571년의 라 로쉐여(La Rochelle)에서 개최된 프랑스 총 노회를 통해 프랑스 개혁교회의 유일한 신앙고백서로 자리 잡게 됨으로써 라 로쉐여 신앙고백으로 불리게 되었다. 또 기도 드 브레(Guido de Bre)프랑스 신앙고백(갈리아 신앙고백, Confessio Gallicana)’을 기초로 1561년에 자신의 벨직 신앙고백(Confessio Belgica, 네덜란드어를 사용하는 신자들의 공동 합의에 의해 만들어진 신앙고백, Confession de foy, Faicte d'vn commun accord par les fideles qui conuersents pays bas)’을 작성했는데, 이것은 네덜란드 개혁교회의 공식 신앙고백으로 수용되었다. 그러나 교회의 표지에 관해 후자는 전자를 따르지 않았다.

 

프랑스 신앙고백은 제 27조에서 교회의 표지라는 용어 대신에 어느 것이 참된 교회인지 조심스럽고 현명하게 구분하는 것(discerner soigneusement et avec prudence quelle est la vraye Eglise)’에 대해 논하고, 이어 제 28조에서 하나님의 말씀이 받아들여지지 않고 이 말씀에 복종하기 위한 어떤 신앙고백도 없는 곳과 성례의 사용이 전무한 곳에서는 실제로 어떤 교회도 존재할 수 없다.’라고 결론을 내린다.

 

그러나 벨직 신앙고백은 제 29조에서 ‘(교회의) 표지라는 단어를 사용한다. “참된 교회를 인식하기 위한 표지들은 다음과 같다. 교회가 복음의 순수한 설교를 사용할 때, 교회가, 그리스도께서 세우신 것처럼 성례의 순수한 집행을 사용할 때, 교회 치리가 악덕을 교정하기 위해 사용 될 때 ... 이것에 의해 참된 교회는 분명하게 인식될 수 있다.”

 

이를 요약하면 프랑스 신앙고백에서는 참된 교회를 식별하는 기준을 (1) 설교와 (2) 성례에서 찾는 반면, ‘벨직 신앙고백에서는 (1) 설교와 (2) 성례와 (3) 치리를 교회의 삼대 표지로 정의한다. 바로 여기에 화란 개혁교회가 교회의 표지를 세 가지로 삼게 된 기초가 놓여있다.

 

그러나 벨직 신앙고백이 최초로 개혁주의 신앙고백 가운데 교회의 표지를 세 가지로 삼은 것은 아니다. 그것보다 1년 앞선 1560년에 작성된 스코틀랜드 신앙고백역시 제 18항에서 교회의 세 가지 표지 (The Notis of the trew Kirk of God)’를 말한다. ‘(1) 하나님의 말씀의 참된 설교(The trew preaching of the word of God)(2) 그리스도 예수의 성례의 바른 집행(The rycht administration of the sacramentis of Christ Jesus)(3) 바르게 시행되는 교회치리(Ecclesiasticall discipline uprychtlie ministred)’가 교회의 삼대 표지로 정의된다.

 

개혁파교회는 이런 과정을 통해 치리를 교회의 세 번째 표지로 삼게 되었고, 이것은 루터주의와 개혁주의를 구분시키는 가장 두드러진 특징 가운데 하나가 되었다.

3. 결론

 

이 같이 칼빈의 참 교회의 두 가지 표지에서 그의 후예 칼빈주의자들에 의해 교회 표지가 세 가지로 발전 된 것을 변질로 평가하는 것은 부당하다. 왜냐하면 칼빈도 교회의 치리를 교회갱신(aedificatio ecclesiae)의 필수불가결한 요소로 보았기 때문이다.

 

칼빈이 필수불가결한 요소로 정의한 것을 그의 후예들이 표지라는 말로 정의한 것의 차이에 불과하다. 그러므로 시대가 흐르고 상황이 변함에 따라 차이점으로 해석될 수 있는 것들이 드러나는 것은 사실이지만, 최소한 16세기 중반 직후까지는 그와 같은 차이점들이 개혁교회들에서 거의 인식될 수 없었다.

 

여기서 고려되어야 할 점은 프랑스와 화란에 산재해 있던 개신교도들이 처한 프랑스 왕국과 네덜란드라는 환경이 칼빈이 처한 제네바의 환경과 정치와 종교적으로 매우 달랐다는 것이다. 즉 칼빈의 제네바는 개신교 정부로써 개혁교회를 보호하고 지원해 준 반면에, 당시 프랑스 왕국 과 네덜란드는 종교적으로 여전히 가톨릭이었기 때문에 모든 개신교도들은 정치와 종교적 보호를 받기는커녕 지독한 박해를 받고 있는 상황이었다. 이 같은 박해 아래 있는 개혁교도들은 건전한 교회건설을 위해 정부와 독립된 개 교회 자체의 치리를 강조하게 되었던 것이다.

 

그리고 그것은 칼빈의 가르침과 근본적으로 일치하는 것이었다. 칼빈 역시 스트라쓰부르크의 프랑스 피난민 교회를 맡아 목회하던 시절에 그 도시의 치리회(Kirchenpfleger) 개념을 도입하여 자신의 교회에 적용했던 적이 있기 때문이다. 칼빈은 거기서 처음으로 성찬의 참여여부를 위해 치리를 적용했다.

 

황대우 박사 (고신대학교 교수)

 

페이스북에서 옮겨 온 글

 

▶ 아래의 SNS 아이콘을 누르시면 많은 사람들이 읽을 수 있습니다.

 

 


  1. 브레드채플 예배 초대

        브레드채플 예배 초대   1. 사도 바울의 선교활동의 특징은 네 가지이다. 첫째, 도시들을 찾아다녔다. 정보, 지식, 경제, 재력, 대학, 기술, 이동수단,  의료시설 등이 밀집되어 있는 곳을 먼저 공략했다. 둘째, 유대인 디아스포라에게 먼저 접근했다. 복...
    Date2021.04.10 Byreformanda Reply0 Views34 file
    Read More
  2. 뉴에이지운동은 기독교를 위협하는가?

          뉴에이지운동은 기독교를 위협하는가?    1. 기독교계 일각에서 뉴에이지운동가 앨리스 베일리(Alice Bailey, 1880~1949, 이하 앨리스)가 쓴 것으로 알려진 “신세계 질서 확립 10가지 전략”(The 10-Point Plan of the New World Order)이라는 글이 확산...
    Date2021.03.21 Byreformanda Reply0 Views146 file
    Read More
  3. 개혁교회의 표지에 대하여

        개혁교회의 표지에 대하여   1. 칼빈의 교회의 표지   ‘교회의 표지(標識)’라는 말이 교회를 정의하는데 결정적인 역할을 하게 된 것은 종교개혁시대부터이다.   물론 이전에도 이 용어가 사용되지 않은 것은 아니지만, 종교개혁자들이 이 용어를 빌어 당...
    Date2021.03.19 Byreformanda Reply0 Views66 file
    Read More
  4. 고백성사 70 퍼센트 성(性) 관련 죄

    고백성사 70 퍼센트 성(性) 관련 죄   프랑스 로마가톨릭교회 신자들이 엄숙한 고해성사실 안에서 신부에게 사죄를 받으려고 고백하는 내용 가운데 약 70 페센트가 성과 관련된 죄라고 한다.   최근, 프랑스 로마가톨릭교회의 익명의 신부 40명이 지난 3년 동...
    Date2021.03.14 Byreformanda Reply0 Views106 file
    Read More
  5. 장진호 전투와 '고토리의 별'

        장진호 전투와 '고토리의 별'   장진호 전투는 지금부터 70년 전에 발생한 6.25전쟁에서 가장 치열했던 전투였다. 북한군이 유엔군에게 계속 밀리면서 임시 수도를 평양에서 압록강 근처의 강계로 옮기게 된다. 미해병 1사단은 낙관적인 전망을 하고 장진...
    Date2021.03.03 Byreformanda Reply0 Views62 file
    Read More
  6. 예수님의 터치

    메리린 몬로   예수님의 터치   미국의 전설적 여배우 메리린 몬로의 어린 시절은 불우했다. 미혼모인 어머니의 버림을 받고 대리 양육하는 포스터 홈(Foster Home)을 전전하며 자랐다. 신문 기자가 그에게 “힘든 성장과정을 거치는 동안 사랑을 받아 본적이 ...
    Date2021.03.03 Byreformanda Reply0 Views31 file
    Read More
  7. “어둔 밤 마음에 잠겨", 이것도 찬송인가?

          “어둔 밤 마음에 잠겨", 이것도 찬송인가?   코로나 바이러스의 위협 때문에 홀로 집에서 지내는 동안 <찬송가>(한국찬송가공회, 2006)에 담긴 노래들을 열심히 불렀다. 성경을 통독하듯이 찬송가를 큰 목소리로 통송했다. 찬송은 언제나 나에게 은혜 ...
    Date2021.02.06 Byreformanda Reply0 Views622 file
    Read More
  8. 교회는 케리그마 사명에 충실하라

        교회는 케리그마 사명에 충실하라     나는 예수를 믿고 하나님을 만나는 순간부터 친인척들에게 전도하는 사명을 받았다. 이 사명을 성공적으로 이루려고 본격적인 배움의 길에 들어섰다. 브니엘신학교 신학대학원에 입학했고, 어느덧 2년 차 수업을 마...
    Date2021.01.23 Byreformanda Reply0 Views134 file
    Read More
  9. 교회와 유비쿼터스 세상

        교회와 유비쿼터스 세상   나는 ‘386 세대’ 이다. 컴퓨터가 보급되기 시작 한 때에 컴퓨터에 관한 아무런 지식 없이 사회생활을 시작했다. 그 당시는 컴퓨터 실행 능력이 그다지 필요하지 않았다. 나는 선천적으로 기계와 친하지 않았다. 그래서 컴퓨터에 ...
    Date2021.01.14 Byreformanda Reply0 Views159 file
    Read More
  10. 왜 예수는 간음녀를 정죄하지 않았는가?

        왜 예수는 간음녀를 정죄하지 않았는가?    “대답하되 주여 없나이다. 예수께서 이르시되 나도 너를 정죄하지 아니하노니 가서 다시는 죄를 범하지 말라 하시니라“(요 8::11)   많은 고대사본에 이 부분이 없습니다. 특히 이른바 이집트 본문 그룹이 그러...
    Date2020.10.24 Byreformanda Reply0 Views289 file
    Read More
  11. 코로나19와 교회의 혁명적 변화

      일식 코로나   코로나19와 교회의 혁명적 변화   코로나 바이러스는 지금까지 알려진 바이러스들 중에서 최강의 바이러스로 밝혀졌다. 바늘로 100번을 찔러도,90도 이상의 열을 10분 이상을 가해도, 파괴되거나 찌그러지지 않고 원상을 유지하는 괴력을 보...
    Date2020.09.21 Byreformanda Reply0 Views358 file
    Read More
  12. 개혁교회는 어떻게 예배당을 확보하는가?

        개혁교회들은 어떻게 예배당 건물을 확보하는가?   신원균 교수(대신총회신학연구원, 조직신학)   장로교회의 교회법 원리에서는 교회 건물을 사용하는 순서가 있으니 참고하세요. 재정이 준비되지 않은 상태나 어려움을 전제로 소개합니다.   1. 목사님 ...
    Date2020.08.07 Byreformanda Reply0 Views194 file
    Read More
  13. 레슬리 뉴비긴의 선교적 교회론

    WCC 부산총회(2013) 개회식   레슬리 뉴비긴의 선교적 교회론   레슬리 뉴비긴이 기독교에 기여한 점과 해악을 끼친 점, 오판과 자기비판, 복음적 노선과 에큐메니칼 사상의 이중성을 어떻게 볼 것인가에 대한 비평적 논의가 필요하다. 아래의 글은 '선교적 ...
    Date2020.07.30 Byreformanda Reply0 Views263 file
    Read More
  14. 최덕성 교수의 성령론―방언 강의를 듣고

            독일 하이델베르크 성채와 성령교회당 (하이델베르크신앙문답과 관련된 장소)   최덕성 교수의 성령론―방언 강의를 듣고   박재의 (브니엘신학교 신학대학원 2학년)   브니엘신학교 2020 봄 학기 수업은, 코로나19의 위협으로 불편한 조건에서도, 은혜...
    Date2020.07.05 Byreformanda Reply0 Views783 file
    Read More
  15. 온라인 예배, 세례, 성찬

    온라인 예배, 세례, 성찬      코로나 19와 더불어 온라인교회가 출범했다. 온라인 목사, 온라인 사도가 등장하고 있다. 온라인 예배, 온라인 성찬, 온라인 세례가 가능할뿐 아니라 필요한 시대에 진입했다. 온라인 교회는 온라인을 거쳐 사람들에게 복음을 ...
    Date2020.06.22 Byreformanda Reply0 Views479 file
    Read More
목록
Board Pagination Prev 1 2 3 4 5 6 7 8 9 10 Next
/ 1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