어느 이만희 신천지 추종자의 탄식

by reformanda posted Mar 31, 2020
?

단축키

Prev이전 문서

Next다음 문서

ESC닫기

크게 작게 위로 아래로 댓글로 가기 인쇄

298x170_crop77777777776567.jpg



어느 이만희 신천지 추종자의 탄식


사이비 사단 총회장 이만희가 기자회견을 하면서 국민들을 향한 사죄(謝罪)의 큰 절을 한 다음 날, 신천지 사단 멤버인 최완규 씨가 '이긴자' 이만희의 패배를 시사하는 큰 절과 대 국민 사과문 발표에 대하여, 자신의 페이스북에 용감하게 아래의 글을 올렸다.  신천지 사단(邪團) 신도들이 이 번 사태를 어떻게 이해하고 있는가를 보여준다. 합리성적 이성이 와해된 종교집단의 피해자들이 어떤 류의 지적 장애를 가지고 있는가를 엿볼 수 있는 글이다.


어제 신천지 총회장님의 기자회견을 보면서 너무 슬프고 통분하여 눈물을 감출 수가 없었다. 코로나 19로 인하여 한기총이 그토록 총회장님과 신천지를 핍박하고 거기다 설상가상으로 정부의 수장이신 대통령마저 바이러스를 신천지가 만들어 전파한 것처럼 매도하여 정부의 무능을 신천지 탓으로 돌릴 때는 갑자기 예수님이 가롯 유다로 인해 은 30에 팔려 유대인들의 대제사장들과 제사장들과 유대인들 앞에 끌려 가셔서 야유와 희롱과 채찍으로 모진 고문으로 고초를 당하는 모습이 연상되어 마음이 늘 아팠다 한데 한기총보다 정부의 관료들이 앞다투어 신천지를 마녀사냥 하듯 하더니 기자회견을 하지 않으면 안 되는 상황까지 언론마저 여론몰이를 하였고 기자회견 장소도 마음대로 정하기는 커녕 이랬다 저랬다를 반복하고 희롱하듯 하며 겨우... 마당에서 하는 것으로 허락하여 기자회견 도중 국민과 정부에 사죄를 드린다며 절을 하실 때 너무 통분하여 통곡을 하였다.


신천지는 세계에서 으뜸가는 국가의 국민으로 거듭나게 하기 위해 하늘문화로 예절과 질서를 바로 세우기 위해 하늘교육으로 교육하여 무엇이든 반듯한 모습을 방송을 통하여 보면서도 그것이 잘못되었다고 이구동성으로 아우성을 치며 신천지를 마귀보듯 하는 모습을 보며 죄없는 예수님을 십자가에 달아놓고 네가 하나님의 아들이면 구원해 보라 하며 야유를 퍼붓던 자칭 하나님의 백성이라 자부하던 유대인들이 저지른 일을 오늘날 예수님을 믿는다는 한기총이 똑같은 죄를 짓는 것 같아 저 죄를 어찌 감당하려고 저럴까 나중엔 오히려 그들이 불쌍한 생각이 들며 훗날 유대인들이 몰살을 당하는 모습이 떠올라 저들의 죄를 용서해 달라는 기도가 나도 모르게 나왔다.


이 모든 일들이 하나님의 나라 건설의 과정이지만 너무 가슴이 아프다. 한낱 미물과도 같고 벌레만도 못한 내가 이럴찐데 6천 년 하나님이 사단 마귀와의 싸움에서 못된 인간들 때문에 패하시길 반복하실 때마다 얼마나 피눈물을 흘리셨을까를 생각하면 약속의 목자이신 총회장님의 심정은 어떠셨을까를 생각하면서 다시 눈물이 난다. 정부의 여론몰이로 인해 이런 일이 있기 전에는 반가워하던 사람도 바이러스를 달고 다니는 사람으로 보이는가 멀리 피하여 가는 것을 보며 국민을 지켜야 할 국가의 수장인 대통령의 입에서 신천지 탓으로 돌린 것은 잘못되어도 한참 잘못되었다 생각한다. 쏟아진 물은 다시 주어 담을 수는 없지만 다시는 그런 과오를 저지르는 일을 반복해서는 안 될 것이다.


이 글이 계시되면 저들이 파리떼처럼 달려들겠지만 글을 쓰지 않고는 잠을 이룰 수 없어 글을 쓴다.



<저작권자  리포르만다무단 전재-재배포-출처 밝히지 않는 인용 금지>

 

choicollege@naver.com


 

아래의 SNS 아이콘을 누르시면 많은 사람들이 읽을 수 있습니다.